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최고의 아카데미, MF는 나의 대학생활의 선물

2018년 2월 11일

간략히 자기소개 해주세요.

 안녕하세요 저는 MF 15기 그리고 지금은 2년차 MC로 활동하고 있는 성균관대학교 이혁수(25)입니다.

 사람 만나는 것을 좋아하고 새로운 경험을 하는 것을 좋아하고 약간 관종(?)끼가 있는 활발한 대학생입니다. ! 그리고 저는 대망의 15기 최종우승팀이기도 하답니다. ^^

MF 지원계기는 무엇인가요?

 저는 14기로 활동했던 친구의 소개로 처음 MF를 알게 되었어요. 전역을 하고 야심찬 마음으로 복학을 했으나역시나 쉽지 않더라고요. (눈물)

 친했던 동기들이 학교에 남아 있지 않아서 같이 복학한 동기들과만 외롭게 학교생활을 하고 있었는데요. 친구에게 연락이 와서 “너한테 딱 맞는 대외활동이 있는데 한번 해볼래?라는 이야기를 들었고, 만나서 설명을 들어보니 전국 단위의 대외활동이더라고요! 사람 만나는 것을 좋아하는 저에게 전국적 인맥이 생길 수 있는 활동이라니! 너무 하고 싶었어요!! 그래서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가장 기억에 남는 활동과, 그 이유를 설명해주세요.

 MF는 정말 많은 활동을 하는데요. 그 중에서 기억에 남는 것은 아카데미입니다. 매월 한 달에 한번 씩 아카데미가 광화문 KT 스퀘어에서 열렸는데요, 지루한 주제를 다루는 아카데미가 아니라 트렌디한 주제들을 다루고 대학생들에게 정말 유익하고 필요한 주제들을 다루는 아카데미여서 저는 개인적으로 정말 많은 도움이 되었답니다.

저는 특히 영상 쪽에 관심이 많아서 영상 컨텐츠 관련한 아카데미들이 기억에 많이 남는데요, 특히 두 번째 아카데미가 많이 기억에 남고 도움도 많이 되었었던 것 같아요. 보통 아카데미 가면 이론적인 부분만 장황하게 설명하는 것에 그치는 경우가 많은데 직접 카메라를 가지고 오셔서 즉석에서 영상을 촬영하면서 설명을 해주셔서 굉장히 기억에도 많이 남고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또 피키캐스트에서 특강을 나왔던 세 번째 아카데미도 되게 재미있게 들었는데요. 아이디어 회의 노하우나 트렌디한 콘텐츠들을 기획하는 노하우들을 많이 배울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아카데미가 열리면 아카데미를 수강하기 위해서 전국에서 거의 모든 MF들이 모이게 되는데요, 어렵게 모인만큼 뒷풀이가 빠질 수 없겠죠!! 아카데미 말고도 그 후의 뒷풀이 때문에도 아카데미가 항상 기대가 됐었답니다!

나에게 MF란?

 나에게 MF란 선물이다.

 사실 저는 대외활동에 대해 아무 생각이 없었는데요. 친구의 추천으로 정말 생각지도 못하게 알게 되었고, 또 활동하면서 정말 많은 것들을 얻게 되어서 저에게는 정말 선물 같은 시간이었습니다. 소중한 사람들을 저어어엉말 많이 새로 얻게 되었고, 새로운 경험들을 정말 많이 해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습니다.

 또한 능력 있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그 사람들과 함께 하면서 저 또한 자극 받고 발전할 수 있었던 것 같고, 양질의 수준 높은 아카데미도 무료로 수강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저는 마케팅에 대해 약간 막연한 흥미와 관심만 있는 수준이었는데, 직접 실무진분들과 프로젝트를 협업해보기도 하고, KT그룹 공식 페이스북 채널에 올라갈 영상 콘텐츠들을 직접 기획하고 촬영하고 편집해보면서 마케팅에 대해 현장에서 피부로 느낄 수 있어서 제 진로 결정에도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평생 함께 하고 싶은 소중한 사람들,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양질의 아카데미 그리고 실무 현장에서 느끼는 마케팅까지. 저에게는 정말 정말 선물 같은 시간들이었답니다!

16기 MF에게 전하고 싶은 한마디

 16MF 여러분! 대학생활 중 MF를 알게 된 것은 정말 행운이에요! 물론 학교 생활을 병행하다 보면 너무 바빠져서 힘들 때도 있지만, 그런 것들을 미리 걱정하지는 않았으면 좋겠어요.

 하고 싶은 것들이 있으면 해보고 새로운 일들에 부딪혀보시길 바래요. 그게 또 젊음의 특권이자나요? 전국적인 인적 네트워크도 형성되고 대학생으로서 쉽게 해볼 수 없는 많은 경험들을 할 수 있다는 것은 정말 모바일 퓨처리스트에서만 얻을 수 있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당신의 인생은 MF 이전과 이후로 나뉘어질 것이다.”

 저는 처음 MF에 지원할 때 봤던 이 문구가 아직도 기억에 남는데요, 여러분들도 정말 후회없이 활동해서 저 문구처럼 여러분의 인생도 MF로 인해 더 풍부해지길 바랍니다!

Categories: 활동 후기